Home Entertainment 제니가 올린 사진이…

제니가 올린 사진이…

유튜버 이진호가 그룹 ‘블랙핑크’ 멤버 제니와 ‘방탄소년단’ 멤버 뷔의 사진을 거론하며 열애설을 주장했다.

네이트판

연예부 기자 출신 이진호는 지난 24일 유튜브 채널에 ‘환승 연애? 지디가 제니를 끝까지 사랑했다는 증거’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서 이진호는 “뷔와 제니의 열애설 관련, 지난 4월에도 묘한 일이 있었다. 제니가 4월 17일 미국 LA 여행 당시 사진을 공개했기 때문이다”라며 운을 뗐다.

이하 유튜브 ‘연예 뒤통령이진호’

이진호는 “제니가 공개한 사진을 보면 석상을 배경으로 하고 있다. 이 사진에 무슨 의미가 있을까. 바로 뷔가 지난해 11월 미국에서 근황을 공개했을 때 올린 장소와 똑같다. 그러니까 뷔와 제니가 같은 장소를 찾아 사진을 찍은 셈이다”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이 장소는 관광명소도 아닌 한 의류편집숍의 앞이다. 외부인에게 잘 알려지지 않은 곳이란 의미다. 약 4개월 차이가 나지만, 미국 LA의 먼 땅에서 굳이 알려지지 않은 장소를 찾아가 찍은 사진이란 점에서 의미를 더한다”라며 열애설을 주장했다.

이진호는 “BTS와 블랙핑크의 소속사는 침묵을 지키고 있는데, 저는 개인적으로 (두 소속사가 열애설을) 인정하지 않을 것으로 보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YG엔터테인먼트 측은 열애설에 대해 “드릴 말씀이 없다”라며 “다른 입장이 나오면 전달드리겠다”라고 입장을 밝혔다.